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외교/군사

외교/군사

美싱크탱크 "北 핵탄두 최대 20개…'핵중진국' 진입 수월할 것"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미국의 싱크탱크인 전략예산평가센터(CSBA)는 북한이 핵탄두 최대 20개를 만든 것으로 추정된다며, 북한을 미국-러시아-중국-영국-프랑스-파키스탄-인도에 다음가는 '마이너 핵국가'(minor power·군소 핵보유국)로 평가했다.
CSBA는 15일(현지시간) 발간한 '핵무기의 과거·현재·미래에 대한 평가' 보고서에서 북한이 여태 핵탄두 30∼60개를 만들 수 있는 핵물질을 생산했을 것이며, 그것으로 현재까지 10∼20개의 핵탄두를 실제로 만들었을 것이라는 미국 핵과학자협회(BAS)의 분석 결과를 인용해 이같이 평가했다.
CSBA는 미국과 러시아를 '핵 강대국', 중국·영국·프랑스·파키스탄·인도를 '핵 중진국'으로 각각 분류하면서 북한을 '마이너 핵국가'로 구분했지만, 북한이 '핵 중진국'의 하위 그룹에 진입하기까지는 큰 노력이 필요하지 않을 것으로 평가했다.
또 북한의 핵무기 운반 시스템 보유 규모에 대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은 '미상'이며, 중장거리 및 중거리 탄도미사일 150개 미만, 단거리 탄도 미사일 100개 미만(이상 발사대 숫자 기준)이라고 각각 평가했다.
CSBA는 북한의 ICBM 수준에 언급, "미국 본토를 사정권에 두는 탄도미사일을 생산할 수 있음을 보여줬지만 실제로 북한이 그 미사일을 핵무기 운반에 사용할 수 있을지는 불확실하다"며 북한 ICBM들의 유도장치와 통제 시스템, 탄두 재진입 기술 등에 대한 판단을 유보했다.
이와 함께 북한이 개량형 스커드인 KN-18의 진로수정 재돌입체(MaRV)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는 미 국방정보국(DIA)의 주장도 소개했다.
입력 : 2019.05.17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