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후원안내

자유게시판

Home > NEWS >외교/군사

외교/군사

美CSIS "北미사일 기술, 인공위성 공격할 수준 못되는 듯"

글 : 아나운서 김정현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는 북한이 현재까지 인공위성을 공격할 미사일을 실험하거나 개발한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는 분석을 내놨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5일 전했다.
CSIS는 4일(현지시간) 발간한 '우주 위협 평가 2019' 보고서에서 "북한이 보유한 우주발사·탄도미사일 기술은 인공위성 공격의 토대가 될 수도 있지만, 기술적 장애물이 많이 남아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일각에서 북한의 핵 EMP(전자기파) 개발 가능성을 제기하는 것에 대해서는 "인공위성 센서를 공격할 레이저 같은 무기를 만들려면 기술이 어느 정도 성숙해야 한다"며 "북한이 그런 능력을 갖춘 것 같지는 않다"고 평가했다.
다만 보고서는 북한이 남측 지역에 GPS 교란을 일으킨 사례를 들며 북한이 이런 방식으로 군사 위성 통신에 위협을 줄 가능성은 있다고 지적했다.
또 북한이 2015년 사이버 전력을 6천명으로 2배 늘렸다는 남측 국방백서 내용을 인용해 해킹 공격도 경계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번 보고서는 CSIS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낸 것으로 중국·러시아·이란·북한을 분석 대상으로 했다. 북한에 대한 올해 보고서의 전반적인 평가는 지난해와 유사하다.
 
입력 : 2019.04.05
Copyright ⓒ 북한개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