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정치/북한

북한개혁방송은 언제나 여러분들에게 올바르고,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건강이상설' 김정은, 원산갈마지구 지원 주민에 감사 전달

입력
2020-04-27
조회
144
작성자
북한개혁방송
'건강이상설' 김정은, 원산갈마지구 지원 주민에 감사 전달

현재 강원도 원산에 머무르는 것으로 알려진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 건설에 참여한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고 북한 관영 매체들이 27일 보도했다.

보름째 계속된 김 위원장의 잠행으로 건강이상설이 가라앉지 않는 가운데 북한 매체들은 전날과 마찬가지로 일상적인 동정 수준의 보도를 이어가고 있다.

대내용 라디오매체인 조선중앙방송과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오전 첫 보도에서 "김정은 동지께서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 건설을 적극 지원한 일군들과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내셨다"고 전했다.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는 원산시 일대에 호텔, 오락시설, 수상공원 등을 대대적으로 건설하는 프로젝트로, 김 위원장의 역점 관광사업으로 꼽힌다.


 

2차례 연기된 끝에 지난 15일 김일성 주석 생일에 맞춰 완공할 예정이었으나 완공식 등 관련 행사 소식이 전해지지 않는 것으로 볼 때 해당 일정도 차질이 빚어진 것으로 보이는 상황이다.

원산갈마해안관광지구가 건강이상설 속에서 원산에 머무르는 것으로 알려진 김 위원장의 원산 별장과 멀지 않은 곳에 있다는 점에서 눈길이 쏠린다.

김 위원장 전용 열차로 추정되는 열차가 지난 21일 이후 원산의 기차역에 정차해 있다고 미국의 북한전문매체 38노스가 25일(현지시간) 보도했으며,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별보좌관은 26일 미국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김 위원장이 지난 13일 이후 원산에서 머물고 있으며 건강하다고 밝혔다.

이날 조선중앙방송과 노동신문 보도에 김 위원장이 감사를 전달한 시점이나 다른 움직임은 전혀 나오지 않았다.

매체들은 "김정은 동지께서 보낸 감사를 크나큰 격정 속에 받아안은 일꾼들과 근로자들은 숭고한 공민적 양심을 지니고 조국의 부강번영을 위한 한길에서 애국적 헌신성을 더 높이 발휘해갈 열의에 넘쳐 있다"고만 전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 11일 평양의 노동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하는 모습이 다음 날 조선중앙통신 등에 보도된 이후 보름째 공개 행보를 보이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