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정치/북한

북한개혁방송은 언제나 여러분들에게 올바르고,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北, 올해 유엔 재정분담금 18만5천달러…세계 132위

입력
2020-01-02
조회
193
작성자
북한개혁방송
北, 올해 유엔 재정분담금 18만5천달러…세계 132위 북한은 올해 유엔 회원국으로 18만5천달러의 재정분담금을 납부해야 한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2일 전했다.

유엔 사무국은 최근 공개한 '2020 유엔 정규예산 분담금' 보고서에서 2020년 북한이 내야 하는 유엔 재정분담금을 18만5천76달러로 책정했다.


지난해 분담금인 16만7천294달러와 비교해 7천600달러 늘어난 것이지만, 유엔의 올해 정규예산(30억8천460만달러)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0.006%로 유지됐다.


이는 순위로 보면 유엔 회원국 193개국 가운데 132위로, 캄보디아와 콩고, 남수단과 같은 수준이다.


북한의 분담금은 1998년까지 0.03∼0.05%의 비율을 유지했으나 1999년 이후 급격히 감소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해 9월 대북 금융제재로 인해 2018년부터 분담금을 내지 못했다고 주장했으나, 2018년 분담금은 지불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올해 분담 액수가 가장 많은 국가는 미국으로 22%에 해당하는 6억7천861만달러를 내야 하며, 한국은 6천993만달러로 전체 회원국 중 11번째다.


유엔 분담금은 유엔의 예산을 충당하기 위해 모든 회원국에 할당되는 금액으로, 각 회원국의 국민 소득과 외채 등 객관적인 경제지표를 근거로 3년마다 새롭게 산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