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외교/군사

북한개혁방송은 언제나 여러분들에게 올바르고,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중국 왕이, 일본 거쳐 25일 방한할듯…'바이든 시대' 견제 행보

입력
2020-11-20
조회
33
작성자
북한개혁방송
중국 왕이, 일본 거쳐 25일 방한할듯…'바이든 시대' 견제 행보

지난달 추진되다가 미뤄진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오는 25일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복수의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왕이 부장은 일본 도쿄를 1박 2일 방문한 뒤 25일께 서울을 찾는 일정에 한국과 중국 정부가 사실상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왕이 부장의 한일 연쇄 방문은 미국 대선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당선된 직후에 이뤄진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내년 1월 출범할 바이든 행정부도 도널드 트럼프 정부와 마찬가지로 강력한 대(對)중국 압박을 펼칠 가능성이 큰 상황에서 한국 및 일본과의 관계를 관리하려는 목적이 깔린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온다.


 

왕이 부장은 방한 이튿날인 26일께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한중 외교장관 회담을 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된다.

두 장관은 회담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의 방한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외교 소식통은 "왕이 부장의 방한을 계기로 양측이 시 주석 방한 여부에 관한 정치적 의지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한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확산일로여서 시 주석의 연내 방한이 이뤄지기는 쉽지 않으리라는 관측이 많다.

두 장관은 또 북한 동향을 비롯한 한반도 정세와 미국 대선 등 국제정세 변화, 경제협력 및 코로나19 대응 협력 방안 등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왕이 부장은 당초 지난달 한국과 일본을 방문할 예정이었다가 중국공산당 19기 중앙위원회 5차 전체회의(19기 5중전회)와 미국 대선 등을 고려해 전격 연기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