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외교/군사

북한개혁방송은 언제나 여러분들에게 올바르고,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中, 北겨냥 "한반도 긴장 고조 바람직하지 않아"

입력
2020-01-03
조회
155
작성자
북한개혁방송
中, 北겨냥 "한반도 긴장 고조 바람직하지 않아"  중국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새로운 전략무기'를 보여주겠다고 경고한 것과 관련해 한반도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위는 바람직하지 않다는 견해를 표명했다.

이는 중국이 김정은 위원장의 새로운 전략 노선에 대해 우회적으로 반대를 표명한 것으로 보여 향후 북·중 관계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일 정례브리핑에서 미국이 대북 적대 정책을 철회하지 않는 한 전략무기 개발을 계속 진행할 것이라고 한 김정은 위원장의 발언에 대한 연합뉴스의 논평 요구에 이같이 답변했다.


겅솽 대변인은 "한반도의 대화 국면을 이어가고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프로세스를 추진하는 것은 관련국의 공동이익에 부합한다"고 밝혔다.


겅 대변인은 "현 한반도 정세에서 긴장을 고조시키고 대화에 도움이 되지 않는 행동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는 관련국, 특히 북미 양국이 대화 협상을 견지하고 서로 마주 보고 걸으며 교착 국면을 깨뜨릴 방법을 적극적으로 모색해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위해 실질적으로 노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베이징 소식통은 "중국 외교부의 오늘 논평은 사실상 김정은 위원장의 전략무기 개발에 대한 중국의 반대를 우회적으로 표현한 것"이라면서 "중국은 북한의 핵 무장을 강력히 반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달 28∼31일 열린 노동당 전원 회의에서 북한이 그동안 중단한 핵무기·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을 재개할 수 있다고 시사했다.


다만, 미국의 향후 입장에 따라 대응할 것이라고 밝혀 대화의 여지도 남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