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DIO

뉴스·날씨

북한개혁방송은 언제나 여러분들에게 올바르고, 신속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1월 7일 (목요일) 뉴스 및 날씨

방송일
2021-01-07
진행
시간

북조선 청취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조선개혁방송 뉴스 입니다. 오늘의 첫 소식입니다.

1.  "김정은, 국가방위력 더 강화해 평화적 환경 수호 의지 천명"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8차 당대회에서 국가 방위력을 강화해 국가 안보와 발전을 위한 평화적 환경을 수호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드러냈다.

조선중앙통신은 7일 전날 김 위원장의 당 중앙위원회 사업총화 보고 2일차 내용을 전하며 "국가방위력을 보다 높은 수준으로 강화해 나라와 인민의 안전과 사회주의 건설의 평화적 환경을 믿음직하게 수호하려는 중대 의지를 재천명하고 그 실현에서 나서는 목표들을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보고에서는 대남·대미 정책을 내놓지 않고 경제 문제만 중점적으로 다뤘다.

통신은 "교통운수, 기본건설·건재공업, 체신, 상업, 국토환경, 도시경영, 대외경제를 비롯한 주요 부문들과 경제관리 분야의 실태가 분석되고 새로운 5개년 계획기간 목표와 실천 방도가 상정됐다"고 전했다.

또 시·군을 자립적, 다각적으로 발전시키고 농업·경공업·수산업에서 생산을 늘릴 방안, 이외에도 국가 과학기술 발전을 촉진하기 위한 과제들이 구체적으로 제시됐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소개했다.

김 위원장이 지난 5일 개회사에서 "(경제) 목표는 거의 모든 부문에서 엄청나게 미달됐다"며 이례적으로 경제 실패를 자인한 상황에서 향후 경제발전 목표와 방안을 제시하는 데 많은 시간을 할애한 셈이다.

통신은 이번 사업총화보고에 대해 "우리식 사회주의 건설의 전면적 발전 행로에서 진일보를 가져오기 위한 전략·전술적 방침들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사업총화 보고는 사흘째인 7일 현재도 진행 중이라고 통신은 덧붙였다.

2016년 7차 당대회 때 김 위원장의 사업총화 보고는 이틀만 했으며 당시 당 대회는 5월 6일부터 9일까지 총 나흘에 걸쳐 진행됐다.

자료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210107011752504?section=nk/news/all

2.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위 신임 의장국에 노르웨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1718위원회)의 신임 의장국이 노르웨이로 결정됐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은 안보리 관계자가 이메일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고 6일 전했다.

대북제재위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미국·영국·프랑스·중국·러시아)과 10개 비상임이사국으로 구성돼 있으며, 의장국은 비상임이사국 중 한 곳이 맡아왔다.

노르웨이는 지난해 6월 비상임이사국으로 선출돼 올해부터 안보리 활동을 시작했다. 노르웨이의 대북제재위 의장국 임기는 2022년 말까지 2년이다.

지난해 말까지 의장국이었던 독일은 비상임이사국 임기를 마치면서 의장국 자리도 내려놓게 됐다.

자료출처
https://www.yna.co.kr/view/AKR20210107017400504?section=nk/news/all

3.  “북, 최악의 경제난 타파에 미국 대신 중국”
북한이 8차 당 대회를 통해 이례적으로 인정한 심각한 경제난을 중국과의 긴밀한 관계 개선으로 타파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미국의 전문가들이 평가했다.

조셉 디트라니 전 미국 북핵 6자회담 차석대표는 6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북한이 8차 당 대회 개막일에 노동신문 5면에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의 축전을 게재하는 등 중국과의 친밀함을 과시하며 중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고 분석했다.

북중 지도자와 당의 친밀함을 과시하면서 최대 무역상대국인 중국을 경제적 안전망으로 활용하고 향후 미국 조 바이든 행정부와의 핵협상에서 중국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점을 드러냈다는 지적이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5일 8차 당 대회 개막 연설에서 7차 당 대회와 달리 이례적으로 경제 목표 달성 실패를 인정하고 단호한 대책을 주문했다. 대미 메시지나 핵 프로그램 등에 대한 언급도 없었다.

이와 관련해 국가이익센터의 해리 카지아니스 한반도 담당 선임국장도 북한이 중국에 더욱 밀착해 당면한 국가 위기를 극복하는 것이 유일한 생존 외교전략으로 판단했다고 6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말했다.

그러면서 차기 바이든 행정부의 대북정책도 버락 오바마 전 행정부의 전략적 인내 정책과 비슷한 양상을 보일 것으로 분석했으며 따라서, 북한은 중국을 통한 제재 완화나 해제로 경제난 해결의 물꼬를 트고 코로나19 백신도 확보하는 전략적 선택을 할 수 밖에 없다고 그는 주장했다.

또한 중국은 미국과 일본, 한국을 견제하기 위해 북한을 끌어안고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

데니스 핼핀 전 하원 외교위원회 전문위원은 6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앞선 어느 김 씨 정권도 실패를 인정한 적이 없다면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경제정책 실패 인정은 대북제재로 북한 엘리트 내에 불만이 고조되고 있다는 방증이라고 해석했다.

따라서 바이든 행정부와는 구체적 비핵화 조치 없이 양국 정상의 개인적 친분에 근거한 정상회담 외교를 할 수 없다는 것을 잘 아는 김정은 위원장은 친 중국파였던 그의 고모부 장성택 처형 등으로 껄끄러워진 중국과의 관계 개선에 다시 나선 것이라고 말했다.

자료출처
https://www.rfa.org/korean/in_focus/food_international_org/partymeeting-01062021154440.html

4.  美의회 인권위 의원들 "대북전단금지법, 北에 항복”
미국 연방의회 산하 초당적 기구인 톰 랜토스 인권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한국의 '대북전단금지법남북관계 발전에 관한 법률 개정안'은 한국인의 자유를 제한하면서 북한 정권에 항복한 것이라고 비난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6일 보도했다.

RFA에 따르면 톰 랜토스 인권위 집행위원이자 의회 내 국제종교자유 코커스(의원 모임) 공동의장인 거스 빌리라키스 공화당 하원의원은 전날 RFA에 보낸 서면 논평에서 "한국의 대북전단금지법에 '놀랐다(alarm)'"고 밝혔다.

빌리라키스 의원은 대북전단금지법은 한국 정부가 자국민들의 의사표현의 자유, 종교의 자유를 제한하면서 범죄조직인 북한 정권의 요구에 항복(capitulate)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한국의 이번 입법 조치는 한국인들의 권리에 해가 될 뿐 아니라 수용소 국가, 즉 북한에 갇혀 오랫동안 고통받고 있는 북한 주민들의 목을 조르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탈북자 출신인 지성호 국민의힘 의원과 만남이 자신이 지금까지 의원으로 활동하면서 경험한 가장 감동적(poignant)인 순간 중 하나였다고도 했다.

끔찍한 북한에서 탈출한 지 의원의 얘기는 미국의 모든 연방의원들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공산주의 독재를 더욱 반대하고 북한 정권을 달래려는(appease) 어떤 정부의 조치들도 더욱 비난하게 만들었다고 강조했다.

톰 랜토스 인권위 소속 앤디 해리스 공화당 하원의원도 전날 RFA에 보낸 서면 논평에서 공산주의자들을 달래는 것은 역사적으로 성공한 적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다른 모든 사람들처럼 북한 주민들이 진실에 접근하는 것은 그것이 어떻게 전달돼야 하는가와 상관없이 절대 금지돼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톰 랜토스 인권위 공동위원장인 크리스 스미스 공화당 하원의원은 지난해 12월24일 "대북전단금지법은 한국인들의 시민∙정치적 권리를 제약하는 것이라며 올해 새 의회 회기에 청문회를 개최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08년에 설립된 톰 랜토스 인권위는 미국 공화당과 민주당 하원의원들이 참여하고 있다. 지난 116대 의회에는 총 57명이 회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자료출처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ec&sid1=100&sid2=268&oid=003&aid=0010281069

5.  애인과 탈북하려 강 올라선 국경경비대원, 얼음구멍에 빠져…
함경북도 소식통은 6일 데일리NK에 “지난달 20일 무산군 국경경비대 소속 한 군인이 자신의 근무시간에 애인인 한 소녀와 함께 도망치려고 강에 들어섰다가 얼음층이 깨지는 바람에 물속으로 빨려 들어가는 일이 벌어졌다”고 전했다.

20대 초반의 이 경비대원은 아직 중학교를 졸업하지 못한 소녀와 연애하면서 졸업 이후 소녀의 직업과 생활에 대해 고민하다 함께 탈북하기로 하고 행동에 옮기던 중 이 같은 참변을 당했다는 전언이다.

대체로 무산군에서는 졸업생들이 광산에 배치되는데 소녀와 경비대원은 광산에 들어가 고생할 바에야 차라리 탈북하는 것이 낫다고 보고 함께 강을 건너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 지난달 20일 경비대원의 근무시간에 몸무게가 가벼운 소녀가 먼저 올라 얼음판을 확인하고 뒤따라 경비대원이 들어섰으나, 발을 딛는 순간 얼음 층이 깨지면서 결국 경비대원은 물속으로 빨려 들어가고 말았다.

현장으로 출동한 국경경비대는 얼음구멍 주변 인근을 샅샅이 뒤지다 울면서 강을 빠져나가는 소녀를 발견해 곧바로 체포했고 소녀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이번 사건이 일어나게 된 배경과 경위가 낱낱이 밝혀지게 됐다는 게 소식통의 설명이다.

소식통은 “국경경비대 지휘부는 이번 사건에 대한 연대적 책임을 피하려고 경비대원이 소녀의 꾐에 넘어가 강을 건너려다 물에 빠져 사라져 버린 것으로 몰아가려 하고 있다”고 전했다.

자료출처
https://www.dailynk.com/

6. 김정은, 보건성에 새해 첫 지시… “1분기 내 백신 지원 받아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신축년(辛丑年) 새해를 맞아 보건성에 ‘비루스와의 전쟁에서 사활을 걸어야 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첫 지시를 하달했다고 소식통이 알려왔다.

6일 데일리NK 내부 소식통에 따르면, 주요 지시 내용은 총 3가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국제 지원 ▲평양종합병원 인원 교육 ▲평양종합병원 운영 문제 완료 등이다.

당국은 보건성에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국제적 지원을 받는 사업을 해당 단위들과 협동작전하에 1분기 안으로 해결하라고 했는데 월스트리트저널(WSJ)은 4일 북한이 세계백신면역연합(GAVI)에 코로나19 백신을 얻기 위한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또한 당국은 평양종합병원을 운영할 의사, 간호원들 등 일꾼 강습을 1월 말부터 착수하고 오는 6월까지 진행하라고 지시해 보건성에서는 인력 선발 작업에도 돌입했다.

아울러 기술 개발은 물론 관련 자재 확보에 주력하라고 강조했는데 이에 향후 중국을 중심으로 협상과 협력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여기에서 ‘한국과의 협력은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

자료출처
https://www.dailynk.com/

이상으로 조선개혁 방송뉴스를 마치겠습니다. 뉴스진행에 조선개혁방송의 김정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년 01월 08일 북조선 날씨를 알려 드리겠습니다

오늘 북조선지역은 대체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따라서 오늘은 대부분지역은 대체로 맑겠지만 남포, 용연 등 일부지역은 흐리고 오전까지 눈이 오겠습니다. 그 밖의 가끔 구름이 많은 지역이 있겠습니다.
01월 08일 아침 제일 낮은 기온은 영하 36도에서 영하 15도 사이, 낮 제일 높은 기온은 영하 24에서 영하 7도사이로 아침기온은 어제보다 더 낮겠고 낮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이어서 북조선의 지역별 날씨를 알려 드리겠습니다.

먼저 평안남북도, 황해남북도, 자강도지역 날씨입니다.
---------------------------------------
01월 08일, 평안남북도와 황해남북도 지역은 대체로 맑겠지만 남포, 자강도 일부지역, 황해남북도 일부지역은 오전까지 구름이 많거나 흐리겠습니다. 남포, 용연지역은 흐리고 눈이 오겠습니다.
01월 08일 아침 제일 낮은 기온은 평양 영하 20도, 남포 영하 17도, 신의주 영하 21도, 강계 영하 28도, 해주 영하 17도, 사리원 영하 20도, 개성 영하 19도 정도 되겠으며, 낮 제일 높은 기온은 평양 영하 12도, 남포 영하 12도, 신의주 영하 12도, 강계 영하 15도, 해주 영하 10도, 사리원 영하 11도, 개성 영하 10도 정도로 예상됩니다.
바람은 대부분지역에서 북서풍이 불겠고 자강도일부 지역에서 남동풍, 남서풍, 북동풍이 부는 곳이 있겠습니다.
오늘은 수풍과 자강도 지역을 제외한 대부분지역에서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겠습니다. 용연지역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습니다.

01월 08일 함경남북도와 강원도, 양강도 지역 날씨입니다.
---------------------------------------
함경남북도와 강원도지역은 대체로 맑겠습니다. 함경북도, 양강도 북부 일부지역은 가끔 구름이 많겠습니다.
01월 08일 아침 제일 낮은 기온은 함흥 영하 19도, 원산 영하 16도, 청진 영하 19도, 혜산 영하 30도, 삼지연 영하 36도 정도 되겠으며, 낮 제일 높은 기온은 함흥 영하 7도, 원산 영하 8도, 청진 영하 10도, 혜산 영하 18도, 삼지연 영하 24도 정도로 예상 됩니다.
바람은 대체로 북서풍 또는 남서풍이 불겠습니다.
오늘도 대부분지역에서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겠고 원산, 고성, 청진 등 동해안 일부지역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습니다.

계속해서 01월 08일에 예상되는 북조선의 바다 날씨를 알려 드리겠습니다.
---------------------------------------

01월 08일 북조선 동해상은 동해 가까운 바다는 종일 맑겠고 동해 먼 바다는 종일 흐리고 가끔 눈이 오겠습니다.
북조선 동해 가까운 바다에서 바람은 북서풍이 초속 8~13m정도로 세게 불겠고 바다의 물결은 1.0~2.5m정도로 오늘도 조금 높을 것이 예상됩니다.
북조선 동해 먼 바다에서 바람은 북서풍이 초속 12~18m정도로 세게 불겠고 바다의 물결은 2.0~4.0m정도로 매우 높을 것이 예상됩니다.
그러므로 오늘도 북조선 동해상에서 모든 배들은 여전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

01월 08일, 북조선 서해상은 종일 흐리고 한 때 눈이 오겠습니다.
북조선 서해 가까운 바다에서 바람은 북서풍이 초속 12~16m정도로 세게 불겠고 바다의 물결은 1.0~2.5m정도로 조금 높을 것이 예상됩니다. 
북조선 서해 먼 바다에서 바람은 북서풍이 초속 14~18m정도로 세게 불겠고 바다의 물결은 1.5~3.0m정도로 오늘도 높을 것이 예상됩니다.
따라서 오늘 북조선 서해상에서도 모든 배들은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

지금까지 2021년 01월 08일에 예상되는 북조선 날씨를 알려드렸습니다.
조선개혁방송의 김정현 이였습니다. 고맙습니다.


입력
2021-01-07
조회
60
작성자
북한개혁방송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51
3월 5일 (토요일) 날씨 New
북한개혁방송 | 00:00 | 조회 7
북한개혁방송 00:00 7
1350
3월 5일 (금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3.05 | 조회 9
북한개혁방송 2021.03.05 9
1349
3월 4일 (목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3.04 | 조회 20
북한개혁방송 2021.03.04 20
1348
3월 3일 (수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3.03 | 조회 21
북한개혁방송 2021.03.03 21
1347
3월 2일 (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3.02 | 조회 30
북한개혁방송 2021.03.02 30
1346
2월 27일 (토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7 | 조회 41
북한개혁방송 2021.02.27 41
1345
2월 26일 (금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6 | 조회 36
북한개혁방송 2021.02.26 36
1344
2월 25일 (목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5 | 조회 38
북한개혁방송 2021.02.25 38
1343
2월 24일 (수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4 | 조회 46
북한개혁방송 2021.02.24 46
1342
2월 23일 (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3 | 조회 53
북한개혁방송 2021.02.23 53
1341
2월 22일 (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2 | 조회 54
북한개혁방송 2021.02.22 54
1340
2월 20일 (토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20 | 조회 50
북한개혁방송 2021.02.20 50
1339
2월 19일 (금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9 | 조회 61
북한개혁방송 2021.02.19 61
1338
2월 18일 (목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8 | 조회 56
북한개혁방송 2021.02.18 56
1337
2월 17일 (수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7 | 조회 54
북한개혁방송 2021.02.17 54
1336
2월 16일 (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6 | 조회 53
북한개혁방송 2021.02.16 53
1335
2월 15일 (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5 | 조회 55
북한개혁방송 2021.02.15 55
1334
2월 11일 (목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1 | 조회 55
북한개혁방송 2021.02.11 55
1333
2월 10일 (수요일)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10 | 조회 64
북한개혁방송 2021.02.10 64
1332
2월 9일 (화요일) 보도 및 날씨
북한개혁방송 | 2021.02.09 | 조회 68
북한개혁방송 2021.02.09 68